종합

정치

사회

경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

서울시의회

강남구

송파구

서초구

노원구

중랑구

용산구

종로구

서대문구

은평구

경기도청

경기도청

경기도의회

수원시

성남시

용인시

화성시

안양시

안산시

평택시

오산시

부천시

김포시

과천시

이천시

여주시

광주시

양평군

광명시

시흥시

군포시

의왕시

하남시

안성시

고양시

파주시

의정부시

남양주시

구리시

양주시

동두천시

포천시

연천군

가평군

인천광역시

인천광역시

인천시의회

서구

미추홀구

부평구

계양구

교육

경기도교육청

서울시교육청

인천광역시교육청

문화/스포츠

공연

스포츠

문화

화제/피플

칭찬합니다

사람들

부고

오피니언

카드뉴스

기자수첩

기고

기획특집

기획특집

서프라이즈TV

서프라이즈TV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확대 l 축소

정하영 김포시장 “도시설계 안전을 최우선으로” 강조

국가안전 대진단 현장행정...“시민이 안전한 도시 만든다

공사현장 찾아 마무리 될때까지 안전을 최우선으로 진행해 달라 당부하는 정하영 김포시장/서프라이즈뉴스 정명달 기자
정하영 시장이 국가안전대진단 마지막 날인 15일 관내 최대 공사현장인 KB국민은행 통합IT센터 신축공사 현장을 방문 “공사가 마무리 되는 날까지 무재해 현장이 되도록 안전을 최우선으로 철저히 관리, 감독하라”고 당부했다.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국가안전대진단은 건축물 및 시설, 법, 제도 등 사회전반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해 재난발생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시행되는 정책으로, 올해는 지난 2월 18일부터 4월 15일까지 60일 동안 진행되고 있다.

김포시는 국가안전대진단을 위해 관내 대형공사장 및 주요 기간시설, 다중이용시설, 공동주택 등 150개소를 선정해 점검을 실시했고, 마지막 날인 15일에는 장기동 소재 KB국민은행 통합IT센터 신축공사 현장과 장기동 자이아파트 건너편 절개지 보수공사현장, 나진교 공사현장에서 점검이 이루어졌다.

김포시 관계자는 “해빙기를 맞아 주요시설물의 안전상태를 점검하고 관행 속에서 무시되고 있는 안전불감증을 근절하기 위해 국가안전대진단을 실시했다”며 “이번 국가안전대진단을 통해 안전무시 관행을 점검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정 시장은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언제 어떻게 재해가 닥칠지 모르기 때문에 안전을 최우선으로 감독과 점검이 상시 이루어져야 한다”며 “앞으로도 시장이 앞장서 현장을 다니며 점검할 예정이며 진단을 바탕으로 세부적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정하영 시장은 “김포는 급속히 인구가 증가하고 도시가 커지면서 환경이 파괴되고 무분별한 개발이 진행되며 예상치 못한 곳에서 재해가 발생하고 있다”며 “무분별한 개발을 반성하고 철저히 계획해서 안전을 최우선으로 도시설계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