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정치

사회

경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

서울시의회

강남구

송파구

서초구

노원구

중랑구

용산구

종로구

서대문구

은평구

경기도청

경기도청

경기도의회

수원시

성남시

용인시

화성시

안양시

안산시

평택시

오산시

부천시

김포시

과천시

이천시

여주시

광주시

양평군

광명시

시흥시

군포시

의왕시

하남시

안성시

고양시

파주시

의정부시

남양주시

구리시

양주시

동두천시

포천시

연천군

가평군

인천광역시

인천광역시

인천시의회

서구

미추홀구

부평구

계양구

교육

경기도교육청

서울시교육청

인천광역시교육청

문화/스포츠

공연

스포츠

문화

화제/피플

칭찬합니다

사람들

부고

오피니언

카드뉴스

기자수첩

기고

기획특집

기획특집

서프라이즈TV

서프라이즈TV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확대 l 축소

용산구, 16일까지 '전통 다도체험' 참가자 모집


서울 용산구가 오는 23일 용산서당에서 ‘전통 다도체험’ 행사를 연다.

우리 옛 문화를 더 많은 이들에게 알리기 위해서다. 지난해 문을 연 용산서당 홍보도 겸한다.

행사는 오전 11시부터 다식 만들기, 다도예절 배우기, 행다법 시연 순으로 1시간 30분 간 진행된다. 운현궁 등에서 다도 강연을 이어온 김선숙, 윤수자 전통예절 강사가 성인들에게 맞춤한 강의를 선보인다.

차와 전통예절에 관심 있는 구민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구 교육종합포털로 접수하면 된다. 선착순. 수강료는 3000원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도심에서 다도를 체험할 기회가 그리 많지 않다”며 “용산서당이 전통문화의 산실로 시민들에게 한 걸음 더 다가설 것”이라고 전했다.

용산서당은 성인과 아동을 대상으로 한학과 전통예절을 가르친다. 매 분기 정규과정 수강생을 모집하며 그 외 특강 형태로 ‘유·아동 견학 프로그램’, ‘외국인 전통문화 체험’, ‘학부모와 함께하는 주말특강’ 등을 운영하고 있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